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 확정
지속가능담당관 폐지하고 ‘기후환경과’로

기사승인 [1416호] 2022.07.29  21:13:10

default_news_ad1

- 당진시의회,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안 의결
기후위기 대응 부서 존폐 여부 두고 의견 분분
허가과 폐지…농식품유통과·환경관리사업소 신설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이 우여곡절 끝에 확정됐다. 오성환 당진시장의 의지대로 지속가능발전담당관을 폐지한 대신 지속가능발전·탄소중립·기후위기 대응 등을 담당하는 탄소중립팀·기후환경팀을 설치하고, 기존 환경정책과의 부서명을 ‘기후환경과’로 변경하는 것으로 최종 의결했다. 
 
기후위기 대응 축소 우려 

당진시가 당진시의회에 제출한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안을 두고 지난달 26일 당진시의회 총무위원회가 심의를 진행했다. 이날 총무위원회 소속 의원 사이에서 조직개편안에 대한 의견이 엇갈리면서 장시간 회의가 이어졌다. 

당시 논란이 됐던 것은 기후위기 대응 부서의 존폐 문제였다. 당진시가 지속가능발전담당관 폐지안을 내놓은 가운데, 민선7기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해왔던 지속가능발전과 탄소중립 및 기후위기 대응 업무가 축소되는 것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오면서 오후까지 논쟁이 계속됐다. 

결국 총무위원회에서는 기존 조직개편안의 내용을 대부분 수용하되, 환경정책과를 기후환경과로 명칭을 변경하고, 산하에 △환경정책팀 △탄소중립팀 △기후환경팀을 두는 것으로 의결했다. 

조상연 “충남도 사무와 연계해야”
전영옥 “반대를 위한 반대”

하지만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이틀 뒤 열린 본회의에서도 당진시 조직개편안에 대해 또다시 문제가 제기됐다. 조상연(더불어민주당) 산업건설위원장은 “이번 조직개편안은 성급한 결정”이라며 “오성환 당진시장은 인수위를 구성하지 않고 보름 만에 조직개편안을 내놓았다”며 “전직 공무원으로 행정 경험이 있다 해도, 오 시장이 근무했을 때와 지금의 현실은 분명히 다르다”고 말했다. 

그는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은 상위기관인 충남도 사무와 연계해 합리적으로 조정돼야 한다”면서 “충남도 조직개편이 아직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에 도내 타 시‧군에서도 아직 조직개편을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충남도 사무분장이 결정되면 당진시에서는 다시 행정조직을 재조정하게 될 것”이라며 “당진시 행정은 신임시장의 실험대상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조상연 의원의 의견에 대해 서영훈·전영옥(국민의힘) 의원이 반대 의견을 밝혔다. 전 의원은 “새로운 시장이 시정 철학을 담아 조직개편안을 낸 것을 두고 조 의원이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하는 것 아니냐”면서 “총무위원회의 결정을 존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영훈 의원 또한 “이번 조직개편안에 대한 반대의견은 조 의원의 주관적 판단”이라고 주장했다. 

양측 의견이 분분하게 이어지면서 표결을 진행키로 했다. 이번 행정조직 개편안에 대해 조상연·김명진·윤명수 의원은 반대한 반면 나머지 11명의 의원은 찬성해 총무위원회에서 심의한 대로 최종 통과됐다.

농업정책과·축산지원과 본청 회귀 

한편 당진시의회를 통과한 당진시 행정조직개편 결과 △투자유치과 △주택과 △농식품유통과 △환경관리사업소가 신설된다. 반면 △지속가능담당관 △기후위기대응과 △허가과는 폐지하기로 했다. 

또한 당진시농업기술센터로 이관됐던 농업정책과와 축산지원과를 본청으로 회귀해 경제환경국 산하에 두기로 했다. 

더불어 일부 조직은 명칭을 변경해 △홍보소통담당관→홍보협력담당관 △경제일자리과→지역경제과 △신성장산업과→기업지원과 △환경정책과→기후환경과 △도시재생과→도시과로 운영될 예정이다.

조직개편에 따라 인사 예정 

당진시 행정조직 개편에 따라 조만간 인사도 단행될 예정이다. 지난 6월말 퇴직한 5급 사무관은 △손종천 농업정책과장 △류영환 기술보급과장 △김천겸 시립도서관장 △김덕수 정미면장 △인병현 전 면천면장 △송희동 민원정보과장 등 총 6명이었으며, 4급 서기관(국장급) 중에서는 퇴직자가 없었다. 

한편 지난 4월 사무관 승진이 의결된 △김해규 도로과 도로정책팀장 △전병국 세무과 세정팀장 △이남길 농업정책과 농산업팀장 △구본석 미래농업과 과학영농팀장이 사무관 교육을 끝내고 이번 인사에서 과장급으로 발령받을 예정이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